위치정보

HOME 커뮤니티 Featured Scholar

FEATURED SCHOLAR

성태윤교수 전문가 칼럼 - 한국, 美·日과는 통화스와프 연장없이 끝나고… 중국과는 3년 연장, 정말 도움이 될까


해외유학장학생 20기 성태윤 교수(Harvard U. 경제학 박사, 연세대학교 경제학부)는 "한국, 美·日과는 통화스와프 연장없이 끝나고… 중국과는 3년 연장, 정말 도움이 될까"라는 주제로 조선닷컴 오피리언 칼럼에서 2008년 금융위기 때 무너지지 않은 한국, 당시 300억 달러 韓美 통화스와프로 방어 위안화 국제 거래량, 달러의 4.5% 불과… 통화스와프 연장했다고 위험 줄진 않아 만약에 대한 대비로 위안화 필요하지만 한국 통화 위상 높여 위기 가능성 줄여야 한다고 설명하였다.


최근 계약기간이 만료된 중국과의 통화스와프를 3년 연장하는 데 합의하면서 3600억위안(약 63조원) 규모의 통화스와프가 유지될 수 있게 되었다. 한중(韓中) 통화스와프가 연장된 것은 다행스럽지만, 실제 외환위기 상황에서 정말 유용할지는 한번 짚어볼 필요가 있다.


(이하생략)


관련기사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1/07/2017110703545.html


다른 게시물
이전글 박윤수 연구위원 "비정규직 제로 정책, 감시·감독을 강화하는 한편 점진..
다음글 한국 경제학계 '논쟁'이 사라졌다.